컨텐츠 바로가기

HOME > 커뮤니티 > 언론홍보

언론홍보

언론홍보

서울시, 재개발ㆍ재건축 주민 분담금 사전 공개 의무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울특별시 펌 작성일11-06-13 16:30 조회1,922회 댓글0건

본문


2011_06_13_135715_581.bmp
□ 서울시가 ‘공공관리제’의 일환으로 개발한 재개발ㆍ재건축「사업비 및 분담금 추정 프로그램」을 13일(월)부터 본격 운영하고, 앞으로는 정비사업 조합설립 때부터 사업비와 주민 분담금 공개를 의무화하기로 했다.




○ 그동안은 조합 설립 시 추진위원회가 주민들에게 사업비와 분담금 내역에 대해 제대로 알리지 않고 조합 설립 동의서를 받아와, 주민들이 철거 및 착공 직전 시점인 ‘관리처분 인가’ 단계에 와서야 주민 분담 내역을 알게 돼 실질적 재산권 행사가 어려워 재개발ㆍ재건축 분쟁의 큰 원인으로 지적돼왔다.




○ 공공관리제는 40년 넘게 정비업체와 시공사 위주로 진행돼 각종 부정ㆍ비리가 끊이지 않았던 서울 재개발ㆍ재건축사업의 대대적 수술 방안으로 서울시가 2010년 7월부터 시행한 제도로서, 공공의 적극적 개입을 주요 골자로 한다.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세요


출처:서울특별시
펌http://spp.seoul.go.kr/main/news/news_report.jsp?searchType=ALL&searchWord=&list_start_date=&list_en
d_date=&pageSize=&branch_id=&branch_child_id=&pag
eNum=1&communityKey=B0158&boardId=9348&act=VIEW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처음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