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HOME > 커뮤니티 > 언론홍보

언론홍보

언론홍보

[연합뉴스]철거민단체, 서울시에 철거정책 협의회와 공청회 요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전철협 작성일16-10-12 14:34 조회722회 댓글0건

본문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전국철거민협의회 중앙회는 서울시의 개발 정책에 항의하고 '서울특별시 철거정책협의회'를 구성할 것을 제안하는 공청회 개최를 요구했다.

전철협은 12일 서울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8천명이 넘는 서울 서민들의 서명을 받았으니 서울특별시 철거정책 공청회를 열어달라"고 시에 청구했다.

서울시 주민참여 기본조례에 따르면 서울시민 5천명의 서명이 있으면 서울시 현안으로 공청회 개최를 청구할 수 있고, 시장은 이를 개최하게 돼 있다.

전철협은 "재개발·재건축이 도시공학적 측면과 효율성 위주로 진행되면서 가장 보호받아야 할 개발주민들에게 모든 피해가 집중되고 있다"며 "개발 악법 때문에 개발 이익은 토건 세력에 집중되고, 재개발·재건축 구역에 원주민이 정착하는 비율은 20∼30%에 불과하다"고 토로했다.

이들은 "서울시가 여러 개발 지역에서 대책 없이 강제철거를 자행하고 편파적으로 행정하는 데 대해 시민들의 불만이 쌓여 왔다"며 "전철협은 여러차례 시정을 요구했고, 박원순 시장과 면담하며 서울시 철거민 정책이 편파적이고 선심성이라는 것을 알렸으나 서울시는 외면했다"고 규탄했다.

전철협은 "공청회가 서울특별시 철거정책협의회가 구성되고 철거민들을 위한 합리적이고 균형있는 정책이 마련되는 발판이 됐으면 한다"고 바랐다.

kamja@yna.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처음으로 가기